최종편집 : 2024.02.27 21:03 |
뉴스검색 제휴사이트
Daum | Bing
Zum | Nate | Google
 
제일컴퓨터학원(목포 제1472호)
학생 컴퓨터(초급13만 중급16만)
학생 회계(초급12만 중급17만)
종합
연예
스포츠
광역권
지역뉴스
포토뉴스
동영상
커뮤니티

해남 솔라시도 기업도시에 국내 최대 1GW ‘데이터센터파크’

2023/08/24 23:07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매년 3조 2천억 경제 파급효과·전후방산업 생태계 조성 기대

[전남제일신문] 해남 ‘솔라시도’ 기업도시에 국내 최대 규모의 데이터센터 집적화단지가 들어선다.


전라남도는 24일 해남 산이면 솔라시도 홍보관에서 재생에너지 100(RE100) 전용 산업 용지 160만여㎡(50만 평)에 1기가와트(GW) 규모의 데이터센터 집적화단지를 조성하는 ‘솔라시도 데이터센터파크’ 투자 및 업무협약을 했다. 


데이터센터파크는 40메가와트(㎿)급 데이터센터 기준 25개 동을 조성하는 초대형 민관협력 프로젝트다. 2037년까지 데이터센터와 관련 기반시설 구축에 10조 원 내외의 민간 자본이 투자될 예정이다.


솔라시도-데이터센터파크-투자협약2-1.jpg
사진: (전남도청 제공)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24일 해남 솔라시도CC 내 홍보관에서 재생에너지 기반 ‘솔라시도 데이터센터파크’ 조성 투자협약을 하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는 전남도, 산업통상자원부, 해남군, 한국전력공사, 전남개발공사와 국내 데이터센터 선도기업인 삼성물산(주), ㈜LG CNS, NH투자증권(주), 보성산업(주), TGK(주), 데우스시스템즈, 코리아DRD가 참여해 데이터센터파크의 성공적 조성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솔라시도 일원은 해남을 비롯한 인접 지역의 풍부한 재생에너지를 직접 공급받을 수 있는 최적지다. 재생에너지 기반 그린데이터센터 구축이 가능해 국내외 데이터센터 수요기업 및 재생에너지 100 기업 등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3월 산업통상자원부의 ‘데이터센터 수도권 집중 완화 방안’에 따르면 국내 데이터센터 전력수요 기준으로 2022년 말 1천762메가와트(147개)에서 2032년에는 7만 7천684메가와트(1천224개)로 급성장이 전망된다.


전남도는 클라우드 기반의 인공지능 융복합 산업이 본격화되면서 첨단산업의 핵심기반인 데이터센터 수요가 폭증하는 상황인 만큼 데이터센터파크 조성 시 다양한 부가가치가 창출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솔라시도 데이터센터파크는 공사단계에서부터 14조 5천억의 경제적 파급효과와 6만 8천 명 이상의 간접 고용효과가 예상된다. 또한 1기가와트 운영 시 5천 명 이상의 직접고용을 비롯한 1만 6천 명의 고용 유발, 연간 3조 2천억 원 이상의 생산과 부가가치 유발효과 발생도 예상된다.


데이터센터파크가 완공되면 약 3천750억 원, 본격 운영되면 매년 약 200억 원의 지방세 수입이 예상돼 지역 세수 확충 및 재정 여건 개선에도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반도체, 인공지능, 냉각장치, 서버 장비 등 다양한 전·후방 분야 기업 유치가 가능해져 지역산업 전반의 디지털 혁신과 데이터센터 산업생태계 조성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전남이 대한민국 첨단 데이터산업 전진기지로 발돋움할 튼튼한 기반이 마련됐다”며 “삼성물산을 비롯한 솔라시도 데이터센터파크 투자기업이 성공하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박희진 기자 ]
 
Copyright ⓒ 전남제일신문(jeilnews.com)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Visitor's 현황 / 오늘방문자 : 1,891명 / 어제방문자 : 21,976명 / 누적방문자 : 55,412,184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보도방침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및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전남제일신문 | 등록일: 2011년 8월 18일 / 등록번호: 전남 아00150 / 전남 신안군 압해읍 압해로 416-11
      대표전화: 061-278-3222 / 광고문의: 061-278-3111 / FAX: 061-278-9222 / EMAIL: jeilnews@hanmail.net
      발행인·편집인: (유)제일미디어 박희진 대표 / 개인정보관리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박정민 팀장
      사업자등록번호: 411-81-80052 /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
      Copyright ⓒ 2011 전남제일신문(jeilnews.com) All right reserved.
      전남제일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